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지부

> 소식 > 지부

[연구소 소식] 피스로드 2016, 광역시도 통일대장정 2일 충남 론칭, 16일 임진각, 17일 국회까지 뜨거운 여름의 향연 펼친다

정영호 2016-08-02 조회수 2,691
 
KakaoTalk_20160802_110615864.jpg
 
한반도 통일과 세계평화를 염원하며 140개국에서 전개되고 있는 피스로드(Peace Road) 201이 대한민국에서도 시작됐다. 지난 8월 2일 충청남도를 시작으로 오는 817일까지 16개 광역시도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89일부터는 남북통일과 세계평화를 염원하며 일본열도 1km를 종주한 일본 종주단과 연합종주단을 결성하여 부산을 출발, 16일 임진각까지 함께 종주할 예정이다.

KakaoTalk_20160802_103520750.jpg
축사, 윤석우 충남도의장

광역시도 통일대장정 첫날인 충남대회는 윤석우 충남도의장, 송광석 사)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 중앙회장, 김재봉 충남평화대사협의회장 등 주민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충남문예회관에서 기념식과 함께, 이후 조선말기 홍성지역 의병정신이 깃든 홍주의사총까지 기념라이딩 및 참배가 함께 실시됐다.

KakaoTalk_20160802_103920911.jpg
인사하는 송광석 중앙회장

 이날 충남대회에서 인사에 나선 송광석 사)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 중앙회장은 "20세기 냉전종식 후에도 세계는 지역간 민족간 갈등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러한 때에 일찌기 평화를 사랑하셨던 고 문선명총재의 평화사상을 배경으로 지난 2013년도 진행됐던 '피스로드'운동이 금년도에도 세계 140여개국에서 성대히 펼쳐진 가운데, 여기 충남이 오게됐다"면서 "금번 '피스로드 2016'행사를 통해 당면한 남북통일과 세계평화를 기원하는 우리의 뜻이 더더욱 확대발전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KakaoTalk_20160802_165001781.jpg
피스로드 사인식
  
 금번 행사는 대통령직속 통일준비위원회 시민자문단체인 ()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이 주관하고 통일부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가 후원하며 16개 광역시도에서 개최되는 피스로드 통일대장정은 각 지역 지도자들과 주민들이 참석하여 종주기 전달식, 환영사축사, 그리고 평화 메시지 낭독 등 남북통일을 기원하는 행사를 가진 후 자전거로 일정구간을 함께 종주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KakaoTalk_20160802_165002095.jpg
충남대회를 마치고

특히 최근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을 연이어 발사하며 남북의 군사적 긴장이 최고조에 이른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해 5UN 사무국 한국 유치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이를 국민적 운동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KakaoTalk_20160802_115524247.jpg
충남대회, 라이딩 출발선상에 서서

816일에는 피스로드에 참가한 전 세계 참가국 중 40개국 대학생과 고등학생 대표자 1천여명이 파주 임진각에 모여 한반도 통일과 DMZ 세계평화공원 조성을 위한 마지막 종주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200여명의 청년학생들은 통일대교를 넘어 DMZ 민통선 일대를 자전거로 종주하며 한반도의 평화를 염원하는 역주를 펼치고, 나머지 800여명의 청년학생들도 DMZ 민통선 일대를 걸으며 남북통일을 기원할 예정이다.

KakaoTalk_20160802_113638573.jpg
홍성 홍주의사총까지 라이딩

다음 날 817일에는 국회에서 한국 국토종주 완료를 기념하여 한반도 통일과 세계평화 증진 국제 대학생 심포지엄을 개최하며 피스로드 프로젝트를 통한 남북통일과 세계평화 실현의 실천적 과제들을 논의하고 국제적 협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KakaoTalk_20160802_115525586.jpg
세계는 한가족

피스로드 2016 조직위원회는 “140개국에서 개최되는 피스로드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인 한반도의 통일이 곧 세계 평화의 초석임을 적극적으로 알려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한 제5UN사무국 한국 유치운동에 국제사회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이끌어낼 것이다고 밝혔다.

KakaoTalk_20160802_120012106.jpg
충남, 홍주의사총 참배

피스로드 프로젝트는 1981년 서울에서 열린 제10차 국제과학통일회의에서 문선명 총재가 공식적으로 제안한 국제평화고속도로프로젝트를 기반으로 마련됐으며, 전 세계를 하나의 길로 연결함으로써 세계 분쟁과 갈등을 해소하고 인류를 한 가족으로 묶어 지구촌 평화시대를 열자는 뜻을 담고 있다.

KakaoTalk_20160802_125210260.jpg
참배를 마치고

20133,800km 평화의 자전거 통일대장정으로 출발한 피스로드는 2014년엔 14개국, 2015년에는 120개국이 동참하는 등 전 세계적 프로젝트로 확대되었다.
2016년 올해도 21541개국 150명의 현직 국회의원 등 60개국 1천명의 지도자가 참석한 가운데 파주 임진각에서 세계 출발식을 가진데 이어 지난 5월 아프리카를 시작으로 11월까지 아시아, 유럽,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등에서 140여개국 50만여명이 동참하게 된다.

201682

피스로드 2016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입력